대야농협, 농번기 조합원 농장 찾아 농촌일손돕기 나서
상태바
대야농협, 농번기 조합원 농장 찾아 농촌일손돕기 나서
  • 이형세 시민기자
  • 승인 2021.05.04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야농협(조합장 민문기)이 관내 삼부자 농장(박영철, 이민자 조합원)을 찾아 부족한 농촌 일손을 도왔다.

대야농협 임직원들은 지난 1일 근로자의 날에 이 곳 농장의 시설 하우스 재배 현장 및 채종포 단지에서 가지 하우스 관리 및 보리 잡수 제거 등의 활동을 벌였다.  

이번 봉사활동은 농가인구 감소와 코로나로 인한 외국인근로자 입국지연 등으로 일손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민윤기 조합장은 “조합원들이 겪고 있는 고충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갖고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되었으며 앞으로도 어려운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