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발전㈜ 첫 대표이사에 서지만 군산 경실련 집행위원장 선정
상태바
시민발전㈜ 첫 대표이사에 서지만 군산 경실련 집행위원장 선정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0.06.22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달 24일 발기인 총회통해 최종 결정…설립등기절차 속도낼듯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대표이사에 선정된 서지만 군산 경실련 집행위원장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대표이사에 선정된 서지만 군산 경실련 집행위원장

서지만 군산경실련 집행위원장이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첫 대표이사(49)로 선정됐다.

군산시는 최근 시청 홈페이지에 대표이사 1명과 비상임 이사 2명, 비상임 감사 2명 등 모두 5명에 대한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임원 선정사항을 이 같이 공고했다.

임원 선정결과, 대표이사에는 서 집행위원장을 비롯해 비상임 이사에는 최범용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감사와 김형주 군산대 토목공학과 교수가 이름을 올렸다.

또 비상임 감사에는 김영현 회계사(군산)와 오현석 회계사(서울)가 선임됐다. 

이들은 이 달 24일 발기인총회를 통해 최종 결정된다.

이번에 선정된 임원이 발기인총회를 최종 통과하면 곧바로 설립등기 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전북도를 거쳐 행정안전부까지 길게는 두 달가량이 소요될 것이라는 게 시측의 판단이다.

설립등기가 마쳐지면 오는 8월 중순쯤 직원채용을 거쳐 9월쯤 시민발전주식회사가 본격 운영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민발전주식회사는 시가 전액(100억)출자하는 일종의 시민기업이다.

새만금 등에서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발전사업에 투자해 남는 수익금을 시민에게 나눠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