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교향 ‘명작 스페셜12 정기연주회’ 16일 예당서 공연
상태바
시립교향 ‘명작 스페셜12 정기연주회’ 16일 예당서 공연
  • 송진희 명예기자
  • 승인 2021.09.13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예술의 전당
군산예술의 전당

시립교향악단 명작 스페셜 열두번째 무대가 16일 오후 7시 30분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

이날 공연은 상임지휘자 백정현의 지휘로 세계 3대 콩쿠르 중 하나인 ‘퀸엘리자베스 음악콩쿠르’입상자이자 현재 경희대 교수로 후학을 양성 중인 피아니스트 임효선이 함께 한다.

이번에 선보일 작품은 러시아 20세기 대표작곡가 쇼스타코비치의 축전서곡과 피아노협주곡 제2번, 그리고 그의 독특한 진수가 느껴지는 교향곡 9번이다.

피아니스트 임효선은 지난 2003년 비오티 국제콩쿠르에서 1위와 특별상, 청중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또 2007년 퀸엘리자베스 국제 콩쿠르 입상, 2005년 비엔나 베토벤 국제 콩쿠르 입상 및 후기소나타 특별상을 받았다.

그 밖에 서울대 수석 입학 후 도미해 미국 커티스음악원 졸업, 이탈리아 이몰라음악원 마스터 수료, 독일하노버 국립음대 최고 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현재 경희대 피아노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시 관계자는“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 속에 군산시립교향악단의 이번 연주회가 시민들에게 지친 일상 속 단비와 같은 역할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방역 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객석 띄어 앉기’를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