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군산 연강수량 1664.8㎜로 역대 4번째로 많았다'
상태바
'작년 군산 연강수량 1664.8㎜로 역대 4번째로 많았다'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1.01.14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전주기상지청 '2020년 전북 기후분석 결과' 발표

군산의 작년 연 강수량이 기상 관측 이래 4번째로 많았다.

전주기상지청이 14일 발표한 '2020년 전북 기후분석 결과'에 따르면 작년 군산의 연강수량은 1664.8㎜로 나타났다.

이는 군산서 기상관측을 시작한 1968년 1월 1일 이후 4번째로 가장 많은 강수량이다.

군산서 강수량이 가장 많을 때는 1987년 1769.1㎜였다.

이어 △1697.0㎜(2000년)△1682.2㎜(1998년) △1664.8㎜(2020년) △1659.5㎜(2012년) 순이다.

도내에서 연 강수량이 가장 많은 곳은 순창 2133.7㎜(2020년)로 기록됐다.

전주기상지청은 “2020년은 역대 강수량, 많은 태풍 등 기후변화가 이상기상으로 빈번히 나타난다는 것을 확실히 알려준 해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