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문상은, 2020년 YOUNG리한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상태바
군산대 문상은, 2020년 YOUNG리한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0.09.16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 물류학과 4학년 문상은 학생이 전통시장내 청년창업 오피스 활성화 정책 아이디어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군산대에 따르면 문상은 학생은 2020년 YOUNG리한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이 같은 영예를 안았다.

문상은 학생외에 군산청년팀의 박미선(예술이냐 자업이냐)씨가 청년 예술인 최초 개인전 지원 아이디어를 내 우수상을 수상했다.

군산시 청년뜰 안태욱 센터장은 “문상은 학생의 전담 멘토로 군산 청년팀들과 처음부터 끝까지 아이디어 고도화 작업하였고, 사업 계획서를 수정 보완하면서,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청년정책에 실제로 반영될 수 있으려면 체계적인 지원이 필요함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청년 스스로 지역사회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자신들의 목소리를 담은 다양한 정책을 제안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전은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가 전라북도 청년 대상으로 청년들이 직접 청년정책을 제안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진행됐다.

전라북도 권역에서 청년정책을 위한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들이 출품되었고, 이중 서류평가를 거쳐 본선에서 10개 팀을 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우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