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육상태양광 2구역 발전 24일 시험가동…내달 상업운전 돌입
상태바
새만금 육상태양광 2구역 발전 24일 시험가동…내달 상업운전 돌입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11.24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 육상태양광 2구역 발전사업이 시험가동됐다.

군산시는 "전국 최초로 시민이 참여하는 지역 주도형 발전사업으로 시작한 새만금 육상태양광 2구역 발전사업이 24일 시험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날 시험가동 현장에는 강임준 시장을 비롯해 시의회 의장단과 군산시민발전 ㈜, 한국서부발전㈜ 관계자들이 방문했다.

이들은 99MW 발전단지 중 사용 전 검사를 완료한 2-2공구 49MW에 대한 전력생산 과정을 점검하고 시험발전 가동버튼을 작동시켰다.

시험가동에 이어 다음달부터는 본격적인 상업운전에 돌입한다.

2구역 발전단지는 오는 12월10일까지 공구별로 사용 전 검사를 구역별로 마무리하고,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 시장은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은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발전사업을 통해 발생하는 이익을 시민이 우선적으로 공유하는 것이 지역주도형 발전사업의 주민참여 모델이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시민참여형 재생에너지사업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12월 초에는 1㎞ 이내 취약계층(다자녀 포함, 투자금 無)을 시작으로 시민펀드 모집을 시작한다.

일반시민들은 시민펀드 투자상품(세전 7%)을 개발해 12월 말경 시민투자자 모집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시는 새만금 재생에너지 조성단지 관광연계 사업의 일환으로 1만8,000여평의 군산시민태양공원(가칭)도 함께 조성하고 있다.

시민태양공원은 새만금에 서식하는 돌고래(상괭이)를 형상화한 공원으로 공원주변에 연못을 만들어 바다에 떠있는 돌고래 모양으로 디자인했다.

정상에는 전망대와 함께 12개의 소망 디딤돌이 설치된다.

출생한 달에 해당하는 디딤돌에 올라 소원도 빌 수 있고, 사계절 아름다운 경관 수목과 야생화를 심어 계절별로 색다른 정취를 느끼며 산책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