市,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항목 320종→463종 확대
상태바
市,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항목 320종→463종 확대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2.05.0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센터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항목이 320종에서 463종으로 확대된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6일 국립 농산물 품질관리원이 잔류농약 검사대상을 확대함에 따라 이 같이 시행한다고 밝혔다.

항목별로는 살충제가 141종에서 197종으로, 살균제가 86종에서 126종으로 각각 증가했다. 제초제도 88종에서 127종으로, 생장조정제도 5종에서 11종으로 늘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검사 대상 확대에 따라 농약 잔류에 의한 농산물 폐기 등 농업인의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것은 물론 안정적인 소득에도 도움이 될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020년 과학영농종합분석센터를 신축해 농산물 안전분석실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군산 로컬푸드 인증제 인증심사를 위한 잔류농약 검사와 공공급식 및 학교급식 납품 농산물의 출하 전 잔류농약검사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685건에서 올해 1,000건을 목표로 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