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길섭 군산컨테이너터미널㈜ 대표이사 임기 3년 재선임
상태바
신길섭 군산컨테이너터미널㈜ 대표이사 임기 3년 재선임
  • 정영욱 기자
  • 승인 2022.01.27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총 겸 이사회서 만장일치 결정… 3월1일부터 임기 3년 시작
GCT는 군산항 6부두 63·64 선석 컨테이너 전용부두 하역사
신길섭 GCT 대표이사
신길섭 GCT 대표이사

신길섭(57) 현 군산컨테이너터미널(GCT) 대표이사가 26일 재선임됐다.

GCT는 이날 주총 겸 이사회를 열고 신 대표이사의 연임을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2004년 설립된 GCT는 군산항 6부두 63·64 선석 컨테이너 전용부두 하역사다. 이 회사는 전북도와 군산시, 군산항 하역사인 CJ대한통운, 세방, 선광을 주주사로 두고 있다.

2019년 3월 취임한 GCT 신 대표이사는 원광고와 원광대 법학과를 졸업한 뒤 CJ대한통운 군산지사 관리지원팀장· 운송항만부서장· 영업지점장, CJ대한통운 전북지사장 등을 역임했다.

또 GCT 대표이사와 전라북도 항만물류연구ㆍ자문회 위원, 군산해양경찰서 정책자문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신 대표이사의 새로운 임기는 3년으로, 올해 3월1일부터 오는 2025년 2월 28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