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해경, 민·관 합동 비응항 해양쓰레기 정화활동 펼쳐
상태바
군산해경, 민·관 합동 비응항 해양쓰레기 정화활동 펼쳐
  • 최은경 시민기자
  • 승인 2021.07.2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환경 정화를 위해 군산해경과 민·관이 손을 잡았다.

군산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21일 연안개량안강망협회, 군산수협 비응공판장, 군산낚시협회 등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정부혁신 일환으로 비응항 일대 해양쓰레기 정화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활동은 코로나19 정부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진행 됐으며,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깨끗한 비응항 만들기’를 위해 폐그물·어구 등 해양쓰레기 수거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본격적인 장마철 및 태풍 발생을 앞두고 다량의 쓰레기가 해양으로 유입되는 것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부둣가에 방치된 폐어구, 폐플라스틱 등 해양쓰레기를 약 5톤을 수거했다.

박명호 군산해경 비응파출소장은 “폐어구 등 해양쓰레기는 해양생태계 파괴뿐만 아니라 스크류걸림 등의 해양선박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해양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비응항에서 출입항하는 어선들과 관광객들의 공감과 참여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