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와 중앙대, 교육환경 및 시스템 구축 상생발전 협약
상태바
군산대와 중앙대, 교육환경 및 시스템 구축 상생발전 협약
  • 송진희 명예기자
  • 승인 2021.07.21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대와 중앙대가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한 교육환경 및 시스템 구축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두 대학은 지난 20일 군산대 대학본부 제1소회의실에서 이 같은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군산대 곽병선 총장과 양현호 대외협력본부장, 최강득 교무처장과 중앙대 박상규 총장과 이산호 행정 부총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대학은 △모빌리티, ICT, 해양수산바이오, 문화 융복합 분야 연구 협력 △공유, 공감, 공생 등 화합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역량 강화에 노력하기로 했다.  

또 △양교 화합 네트워크 구성, 문화 교류의 장 마련 및 운영 △학생 학습권 보장 및 입학 자원 공유 등 공동 입학 홍보 프로그램 운영 △양교 특성을 연계한 산학협력 및 국제협력 활성화 등에도 힘을 합치기로 했다.

군산대 곽병선 총장은 “두 대학의 강점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다면 지금의 어려움을 변화를 위한 새로운 기회로 전환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 중앙대 박상규 총장은 “모빌리티, ICT, 해양수산바이오, 문화 융복합 분야 연구 등 양교가 집중분야가 포함되어있는 만큼, 이번 협약이 상호발전에 도움이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