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은 기초학습 보충·대학생은 단기 일자리, '아동교육 울타리사업' 추진
상태바
초등생은 기초학습 보충·대학생은 단기 일자리, '아동교육 울타리사업' 추진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07.16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청 청사/사진=군산시
군산시청 청사/사진=군산시

여름방학 기간 중 대학생 강사를 활용한 초등학생 맞춤형 기초학습 지도인 '아동교육 울타리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군산시 드림스타트는 이 달 19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드림스타트 사업대상 초등학생 6학년 8명을 대상으로 이 같은 사업을 펼친다.

이 사업은 대학생 강사가 아동의 집을 방문해 1대1 맞춤형 기초학습 및 진로지도의 맨토링 등을 20차례에 걸쳐 하게 된다.

앞서 시 드림스타트는 이 달 공개 모집을 통해 선발된 지역 내 대학생 강사 4명과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초등학생 고학년 아동 8명을 매칭했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1석2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제적 어려움으로 기초학습 보충 등의 개별 집중 지도가 필요한 초등학생들에게 질 높은 교육의 기회가 주어진다.

또 지역내 대학생들에게는 방학 기간 일자리를 제공 효과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