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경찰, 지적장애인 실종 예방 '배회 감지기' 50대 보급
상태바
군산경찰, 지적장애인 실종 예방 '배회 감지기' 50대 보급
  • 정영욱 기자
  • 승인 2021.06.09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회감지기./사진=군산경찰서 제공
배회감지기./사진=군산경찰서 제공

군산경찰이 지적장애인 실종 예방 등을 위해 배회 감지기를 보급했다.

9일 군산경찰서에 따르면 올해 사업비 877만원을 들여 배회감지기 50대를 지적장애인에게 무상으로 나눠줬다.

대상자 선정은 지적장애인으로 지자체에 신청한 대상자 중 실종 경력과 실종 위험도가 높은 순으로 선정했다.

배회감지기는 위치추적장치가 있어 착용자가 보호자의 보호에서 이탈 시 스마트폰 앱을 통해 위치를 가족이나 보호자가 확인할 수 있어 실종사고를 미연에 방지해주는 기기이다.

군산경찰은 지난 2019년 30대와 작년 51대에 이어 올해 50대 등 매년 배회감지기 무상 보급사업을 군산시와 협의를 통해 추진하고 있다.

군산 경찰은 앞으로도 배회감지기 보급사업을 꾸준히 추진할 방침이다.

한편 지역 지적장애인은 1,603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경찰에 실종 및 가출인 신고 467건 가운데 지적장애인은 전체의 13%인 64건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