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워지는 펜' 사용해 조업일지 허위 작성한 中어선 해경에 나포
상태바
'지워지는 펜' 사용해 조업일지 허위 작성한 中어선 해경에 나포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05.0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측 어업협정선 내측에서 어획량 조작을 위해 지워지는 펜을 사용해 조업일지를 작성한 중국어선 1척이 군산해경에 나포됐다.

4일 군산해양경찰서(서장 박상식)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4시께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63km해상에서 중국 반금선적 유망어선 A호(60톤급, 승선원 9명)을 나포했다.

'배타적 경제수역에서의 외국인 어업등에 대한 주권적 권리 행사에 관한 법률”(경제수역어업주권법) 위반혐의다.

한중 양국어선의 조업조건 및 어업절차에 따르면 허가받은 중국어선이 조업일지를 작성할 때는 유성필기구를 이용해야 한다.

또 수정할 경우 해당부분에 두 줄을 긋고 수정날짜와 수정한 사람의 서명을 남겨야 한다.

그러나 이들은 지난 3월 20일 우리 해역에 입역 후 조업일지의 어획량을 조작할 목적으로 조업위치와 어획량 등을 수십 차례에 걸쳐 열을 가하면 지워지는 중성펜을 사용했다.

해경은 A호를 군산외항 묘박지(錨泊地 배가 안전하게 머물 수 있는 해안 지역)로 압송 중에 있다.

정확한 조사 후 담보금을 납부하는 대로 석방할 계획이다.

군산해경 관계자는 “어족자원 보호와 해양주권 수호를 위해 검문검색을 강화해 무허가는 물론 허가어선의 불법행위까지 강력하게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