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속 청소년예술제 다음달 8일 예당서 개막
상태바
코로나19속 청소년예술제 다음달 8일 예당서 개막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1.04.2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 청소년 예술제가 다음달 8일 개막한다.

군산예총(회장 황대욱)은 "이날 오후 4시 예술의 전당 대공연장에서 '군산의 미래 우리가 있어요'란 주제로 제26회 군산 청소년 예술제가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예술제는 군산청소년 관악합주, 전통타악, 재즈댄스, 창작 무용, 성악, 무예춤 등 그동안 청소년들이 갈고 닦은 예술적 ‘끼’와 ‘재능’을 마음껏 발산하는 무대로 꾸며진다.

이어 2부행사에서는 한때 가수 이승철 밴드로 활약했던 한류 인기그룹 ‘에스제이밴드와 보컬’을 초청해 청소년을 위한 신명나는 무대도 선보인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객석 422석만 허용된다.

전석 무료다.

황대욱 군산예총회장은 "이번 예술제가 청소년들에게 자부심과 긍지를 심어줘 미래 지역 예술을 견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예총은 매년 청소년들의 예술문화 활동 확대를 위해 예술제를 운영해왔는데, 올해 예산삭감 등으로 열리지 못하려다 전북도의 보조금으로 간신히 막을 올리게 됐다.

따라서 군산예총은 청소년들이 지역 예술문화 창달에 동참할 수 있도록 중단없는 지원을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