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이상 소규모 공동주택 군산시가 돌본다'
상태바
'30년 이상 소규모 공동주택 군산시가 돌본다'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1.02.18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청 청사
군산시청 청사

30년 이상된 소규모 공동주택을 군산시가 돌본다.

군산시에 따르면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노후 공동주택 주거안정 지원센터를 운영 중이다.

사업대상은 관리주체가 없는 30년 이상된 공동주택 중 공동주택관리법상 의무관리대상에 해당하지 않는 300세대 미만 등의 소규모 공동주택이다.

시는 현재 노후 공동주택이 밀접해 있는 나운동 및 소룡동 43개 단지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 중이다.

지원센터는 소규모 공동주택의 기본 안전점검 및 장기수선계획 수립지원, 각종 지원사업 연계 검토 등을 통해 효율적인 관리체계를 마련한다.

또 공유부분 소규모 시설 보수, 전유부분 유지관리 서비스 지원 등을 통해 관리주체 부재로 인한 불편했던 입주민들에게 직접적인 편의를 제공한다.

시 주택행정과는 "해빙기를 맞아 대상단지 내에 현수막 게첨 및 전단지 배부 등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본격적인 현장지원에 나서며 이후 사업성과 분석을 통해 사업구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