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마을 비안도초 마지막 졸업식…77년만에 역사속으로 사라져
상태바
섬마을 비안도초 마지막 졸업식…77년만에 역사속으로 사라져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1.01.12 2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마을 비안도 초등학교가 77년 만에 문을 닫게 됐다.

비안도 초등학교는 12일 6학년 학생 1명의 졸업식을 끝으로 추억 속으로 사라진다.

더 이상 입학생이 없어 학교를 문 닫지 않을 수 없게 된 것이다.

이 학교는 해방 전인 1943년에 개교했다.

한때 학생 수가 많을 때는 백 명이 넘어 비안도 인근의 두리도에 분교까지 낼 정도로 규모가 컸다.

특히 1973년에는 전국 소년체전 배구대회 준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

2007년에는 섬 할머니들을 위해 한글학교를 열어 전국적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150명이 살고 있는 비안도 주민들은 "수십 년 역사를 지닌 모교가 폐교된다는 것에 대해 매우 가슴 아픈 일이다"고 입을 모았다.

도 교육청은 향후 비안도 초등학교의 활용방안에 대해 주민과 긴밀하게 소통해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