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에 대설경보로 눈 '펑펑'…현재 누적 적설량 9.3㎝
상태바
군산에 대설경보로 눈 '펑펑'…현재 누적 적설량 9.3㎝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1.01.07 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7일 오전 11시 "이날 밤 9시를 기해 한파경보 발효 예정" 발표

 

군산에 대설경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7일 오전 7시를 기해 군산에 대설경보를 발효했다고 발표했다.

전북도에 따르면 6일과 7일 오후 5시까지 군산의 누적 적설은 9.3㎝에 달하고 있다. 특히 군산 산업단지의 경우 7일 오전 11시 기준 14.8㎝의 눈이 내렸다.

반면 시는 이날 오전 7시 10분 전후 안전안내문자를 통해 "군산시 (6일과 7일)현재 (누적)적설량이 16㎝에 달한다"고 알려오기도 했다.

대야와 군산공항 등 시 자체 9개 측정 지점의 이틀간 적설량의 평균을 따져보니 약 16㎝(15.7㎝)에 달한다는 설명이다.

대설경보는 24시간동안 내리는 눈의 적설량이 20㎝이상일 때 발령된다.

전북도는 8일까지 도내에 5~20㎝, 서해안에는 많게는 30㎝까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많은 눈에 강추위도 겹쳤다.

이 시각 아침 최저기온은 10도 안팎을 보이고 있다. 7일 밤 9시를 기해서는 군산에 한파경보도 발효될 예정이다.

시는 안전안내 문자를 통해 "출근길 대중교통 이용해 줄 것과 내집앞 눈치우기, 낙상사고 주의, 고령자 외출자제"등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