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출신 유광열 서울 보증보험 신임대표이사 내정
상태바
군산 출신 유광열 서울 보증보험 신임대표이사 내정
  • 정영욱 기자
  • 승인 2020.11.13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재정부 국제금융협력국장 등 거친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장, 금감원 수석부원장 등 금융전문가
군산고‧ 서울대 상대 등 졸업
유광열 서울보증보험 신임 대표이사
유광열 서울보증보험 신임 대표이사

서울보증보험 신임 대표이사에 군산 출신 유광열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이 내정됐다.

금융권에 따르면 서울보증보험 임원후보추천위원회(이하 임추위)는 지난 10일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면접을 실시한 뒤, 유 전 수석부원장을 차기 사장 후보로 추천했다.

앞서 지난달 28일 마감된 서울보증보험 신임 사장 공모 접수에는 김상택 현 서울보증보험 사장, 유광열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서태종 전 금감원 수석부원장, 강병세 SGI신용보증 대표, 김광남 전 예금보험공사 부사장 등 5명이 지원했다.

이 중 임추위는 김상택 현 대표와 유광열 전 수석부원장, 서태종 전 수석부원장을 최종 후보군으로 압축했다. 다만 지난 10일 진행된 면접 심사에는 김상택 현 대표와 유광열 전 수석부원장만이 참여했다.

군산고와 서울대 등을 졸업한 유광열 대표이사 내정자는 관료 출신 인사다.

행시 29회 출신인 그는 기획재정부 국제금융협력국장을 거쳐 금융위원회 금융정보분석원장, 증권선물위원회 상임위원, 금감원 수석부원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올해 6월 금감원 수석부원장에서 물러난 그는 5개월 만에 재취업에 성공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