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숙 개인전 '길' 내달 8일까지 장미갤러리서 시민과 만나다
상태바
이은숙 개인전 '길' 내달 8일까지 장미갤러리서 시민과 만나다
  • 투데이 군산
  • 승인 2020.10.16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 출신 이은숙 작가의 개인전 <길>이 다음달 8일까지 장미갤러리 2층 전시관에서 시민들과 만난다.  

현재 군산서 거주중인 이은숙 작가는 한국미술협회 문인화 분과 이사이자 대한민국 미술대전 문인화 부분 초대작가 및 대한민국 해동 서예·문인화대전 초대작가 등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문인화 작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기원 세계미술축전 우수작가상을 포함 다수의 수상과 전시, 심사 경력을 지니고 있다.

그는 문인화의 도구인 흰 종이와 먹만큼 밝음과 어둠이 공존하는 근대를 잘 설명하는 것은 없다는 생각으로 이번 전시를 준비했다.

전 작품을 <길> 이라는 주제로 우리 근대사를 작품 속의 말이 가는 길을 통해 담아내었다고 설명하고 있다.

또 문인화에 웃음과 환멸, 냉소, 환희 등의 감정을 위트있게 담아, 보는 이로 하여금 재미를 느끼고 다시 문인화 전시를 찾게 되는 계기를 만들고 싶었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