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세관, 설 명절 신속 수출입통관 등 특별지원
상태바
군산세관, 설 명절 신속 수출입통관 등 특별지원
  • 최은경 시민기자
  • 승인 2023.01.13 15:06
  • 기사수정 2023-01-1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세관
군산세관

군산세관(세관장 최천식)이 설 명절을 맞아 수출입통관 특별지원대책을 마련했다. 

군산세관은 "이 달 13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수출입통관 특별지원대책을 수립해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 기간 수출입화물 특별통관지원팀을 운영한다. 

이를 통해 공휴일 및 야간 포함 24시간 통관체제를 유지하고, 세관의 근무시간 외에도 수출기업이 특별통관지원팀에 임시개청 신청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수출입 기업의 자금부담 경감을 위해 오는 26일까지 관세환급 특별지원기간도 운영한다.

이 기간 환급업무 처리시간을 종전 18시에서 20시로 연장해 신청 당일 환급결정이 이뤄지도록 할 방침이다.  

또 당일 환급을 받지 못할 경우 다음날 평일 오전 중으로 환급금 지급이 이뤄지도록 지원한다. 

군산세관측은 “대내외 불확실성에 따른 경기둔화 및 고금리 등 글로벌 복합위기로 해외시장 여건에서 큰 어려움을 겪는 수출입기업의 통관애로사항을 민원의 최접점에서 적극 해소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