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어느새 500명 턱밑까지 늘어
상태바
군산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어느새 500명 턱밑까지 늘어
  • 신수철 기자
  • 승인 2022.07.27 07:47
  • 기사수정 2022-07-27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어느새 500명에 육박했다. 

군산시는 "26일 49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27일 밝혔다. 지역에서 하루 확진자가 400명대가 나온 건 지난 4월28일 432명이후 약 석달 만이다. 

이로써 지역내 총 누적 확진자는 시 전체 인구의 3분의 1 가량인 9만2,545명으로 늘어났다. 

일주일 단위 누적 확진자도 매주 두 배 이상 씩 늘고 있다. 

지난 6월 마지막 주(6/26~7/2) 266명을 기점으로 ▲444명(7/3~9) ▲981명(7/10~16) ▲2,041명(7/17~23)으로 꾸준한 증가세다.  이번 주 들어서도 벌써 사흘 만에 확진자가 1,167명에 달하고 있다. 

일주일 단위로 두 배씩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 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것이다.  

이처럼 확진자는 크게 늘고 있지만 정부는 '자율방역' 만 강조할 뿐 뾰족한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지역에서도 다양한 축제와 행사가 예정돼 있어 앞으로 확진자 규모는 지금 보다 훨씬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